지금까지 교회에 다니면서 실망도 많이 하고 이해가 되지 않았던 의문을 풀어 주셔서 감시합니다. 어디에서도 가르치지 않는 말씀이며 진정한 복음의 말씀이라 생수 같았습니다.